미디어오늘

송영길 “TBS 진행자 서울시장이 바꾸라 할 문제 아냐”
송영길 “TBS 진행자 서울시장이 바꾸라 할 문제 아냐”
“TBS 허위보도면 엄격통제, 김어준 시각과 견해는 언론자유 보장…보수언론도 편향성, 잘못된 사실 많아”
“당장 바꾸라면 언론탄압이라 할것…ABC 바우처 문제 등 보고 받고 판단”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밥통 2021-05-03 16:21:58
ㅋㅋ 그냥 너희들이 싫은거야 ㅋㅋㅋㅋ
너희는 이제 끝났다.. 그만 북으로 가라

바람 2021-05-03 16:19:52
요즘도 매일 1일 1~3 김어준(조국 전 장관 시즌2). 이것이 언론이 가진 선동/세뇌 효과다. 진보라고 다 좋은 게 아니다. 돈과 이권이 들어가는 극단적인 면에서 자기 집단의 이득(ex 언론은 이슈가 커질수록 돈을 벌고, 검찰은 매일 TV에 나와 명예를 얻는다)만 따진다. 매번 말하지만, 극좌와 극우는 자극적이고 극단적일수록 더 비슷해진다.

김모모 2021-05-03 14:23:49
언론들이 뿌리 깊이 썩어서 박형준과 오세훈 비리에는 아닥하고 엄한 곳만 후벼 파기는 이명박근혜 때나 지금이나 변함이 없구나. 정의감은 전혀 없이 오직 돈만 받고 기사쓰는 언론 구조 자체를 개혁 해야한다.

그만하해도... 2021-05-03 12:23:15
진행자를 바꾸라는 것이 아니라 서울시 세금으로 운영되는 교통방송의 비리를 바로잡으라는거다... 멍청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