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오늘

[미디어 오물오물] 공영포털은 네이버의 달콤함을 넘어설 수 있을까?
[미디어 오물오물] 공영포털은 네이버의 달콤함을 넘어설 수 있을까?
공영방송 지배구조 개선, 민주당 의지 없는 이유

청와대 대변인 출신인 김의겸 열린민주당 의원이 적극 도입하자고 주장한 공영포털은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 미디어 오물오물(정상근 리턴즈)에선 공영포털과 관련한 쟁점을 살펴봤다. 공영 포털 이슈를 취재한 정철운 기자는 회의적이라고 했다. 일단 네이버가 언론사에 주는 광고 수익의 달콤함을 넘기가 쉽지 않을 거란 얘기다. 한편 언론개혁이 국회에서도 주요 이슈로 떠오르고 있지만 주요 이슈 중 하나인 공영방송 지배구조 개선은 민주당의 의지가 없어 보인다. 지배구조 개선과 관련한 민주당의 속내도 짚어봤다.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이 기사는 논쟁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